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2018 미래선도 혁신리더

무기력해진 이유를 아는 것이 무기력 탈출의 시작

무기력해진 이유를 아는 것이 무기력 탈출의 시작

나명진 | 무기력연구소 소장

무기력해진 이유를 아는 것이 무기력 탈출의 시작
무기력한 사람은 일, 관계, 성공, 성취와는 거리가 먼 삶을 산다. 직원이 무기력하면 회사의 생산성이 떨어지고, 부모가 무기력하면 자녀는 의욕을 잃고 목적 없는 삶을 살게 된다. 한 사람의 무기력이 그가 소속된 공동체를 무너뜨리는 것이다. 

무기력연구소(www.무기력.kr)는 무기력한 삶을 뛰어넘어 활력 넘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인생의 전환점을 제공한다. 국내 1호 무기력 전문가인 나명진 소장을 만나면 개인과 조직, 공동체가 살아난다. 나 소장은 어떻게 이 일을 하게 됐을까. 

그는 어린 시절 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트라우마를 겪고 무력감에 찌들어 살았다. 그 무기력은 우울로 이어지고 분노와 고립, 자기방어 같은 부작용을 낳았다. 그러나 심리학을 공부하면서 미숙했던 자아가 성숙하기 시작했다. 이후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가는 개인과 가족, 조직은 총성 없는 살인 무기인 무기력과 치열한 전쟁을 벌일 것이라는 판단하에 과거 자신처럼 무기력에 찌든 사람들을 돕고자 2016년 가을 국내 최초로 무기력연구소를 설립했다. 

나 소장은 “자신의 삶의 수준, 즉 생각하는 정도와 무기력해진 이유를 아는 것이 무기력 탈출의 시작”이라고 말한다. 또 그는 “무기력한 사람은 자신의 능력보다 높은 목표를 정해놓고 그것을 이루지 못한 데서 오는 좌절감을 반복적으로 겪으면서 더 깊은 무기력에 빠진다. 자신의 삶을 활력 넘치고 의미 있게 사는 사람은 행복할 수 있는 자원을 가진 데 반해, 자신의 삶을 비관한 채 무기력에 찌들어 사는 사람은 불행할 수밖에 없는 패턴에 길들여진 상태다. 따라서 행복한 삶을 원한다면 불행하게 살아온 만큼 대가 지불을 감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무기력연구소는 서울과 광주에서 삶의 실력가를 양성하고 있다. 자신의 문제를 발견하고 스스로 깨닫는 과정을 통해 전환점을 만들고자 하는 이들이 무기력연구소를 찾는다. 나 소장은 지난해 6월 사람들에게 자신의 무기력 탈출 노하우와 ‘어약연비(魚躍鳶飛) 치료법’을 다시 한번 알려야겠다는 사명감에 ‘무기력의 심리학’이라는 책을 출간했다. 어약연비 치료법은 8가지로 정리할 수 있다, ‘다 지나간 과거는 잊어라’ ‘시간마다 행복하기를 선택하라’ ‘한 사람에게 한 번의 도움을 주어라’ ‘번뇌는 생각병. 생각을 바꿔 따지고 덤벼들어라’ ‘어렵다 포기 말고 당당히 맞서라’ ‘약골타령 말고 몸을 움직여라’ ‘연애하듯 기분 좋은 시간을 늘려라’ ‘비범한 스승을 만나라’ 등이다. 

책 출간 이후 나 소장은 대학교 최고경영자(CEO) 과정, 지방자치단체 기관 아카데미 과정, 상공회의소, 대학원 최고위 과정, 기업 등에서 연일 강연을 하고 있다. 올해는 기관, 기업 10여 곳에서 교육이 예정돼 있다. 특히 D그룹은 국내 최초로 조직원의 무기력 탈출을 위해 3월부터 단계별 프로그램을 적용해 3년간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는 지역의 7개 기업을 대상으로 무기력연구소 프로그램에 참여할 인원을 모집하고 있다. 나 소장의 노하우를 통해 많은 사람이 삶의 전환점을 찾고 행복과 성공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교육 및 강연 문의 1899-4075.




주간동아 2018.03.07 1128호 (p62~62)

  • | 서정보 기자 suhchoi@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156

제 1156호

2018.09.19

30대의 이유 있는 변심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