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포토

훈장님과 학동들

훈장님과 학동들

청학동 훈장이 직접 예절교육을 시키는 ‘못골 한옥 어린이도서관’ 못골서당.[박해윤 기자]

청학동 훈장이 직접 예절교육을 시키는 ‘못골 한옥 어린이도서관’ 못골서당.[박해윤 기자]

안채(자양당) 열람실 내부, ‘못골 한옥 어린이도서관’ 마당에 청사초롱이 걸려 있다.(왼쪽부터)[박해윤 기자]

안채(자양당) 열람실 내부, ‘못골 한옥 어린이도서관’ 마당에 청사초롱이 걸려 있다.(왼쪽부터)[박해윤 기자]

11월 29일 서울 강남구 자곡동에 구립 ‘못골 한옥 어린이도서관’이 문을 열었다. 이 도서관은 전통한옥의 운치를 고스란히 살린 5개 동으로 구성됐다. 안채(자양당)에는 아이들이 누워서 책을 볼 수 있는 열람실과 자료실이 있고, 사랑채(율현당)에는 한문서당 등 전통문화프로그램 공간, 곳간채(양지당)에는 멀티미디어실이 마련돼 있다. 그 밖에도 반질반질 윤이 나는 장독대와 텃밭, 정자(사모정)가 사계절 내내 아이들에게 색다른 놀이터를 제공할 예정이다. 토요일마다 ‘못골서당’ ‘화롯불동화’ ‘책수다(책 읽고 말하고)’ 등의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못골서당 훈장님의 엄한 목소리에 학동들의 얼굴에서 장난기가 싹 사라졌다.


입력 2017-12-05 14:24:59

  • .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118

제 1118호

2017.12.20

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